구글, 땅 부족해 홍콩 데이터센터 설립 취소

구글이 홍콩에 지으려던 데이터센터 관련 계획을 접었다. 확장 부지가 모자라다는 이유에서다. 미국 지디넷은 10일(현지시각) 구글이 홍콩 데이터센터에 3억달러(약 3천152억원)를 투자하려다 취소했다고 보도했다.

구글은 올초 가동에 들어갈 목적으로 홍콩의 카오룽 지역에 3억달러짜리 데이터센터를 짓고 여기에 정규직 25명의 상주 인원외에 여러 외주 인력을 둘 예정이었다. 구글은 홍콩에서 데이터센터 부지를 확장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예상에 따라 결국 없던 일로 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설립이 취소된 홍콩 데이터센터는 구글이 중국권에 지으려던 3곳 가운데 1곳이었다. 구글은 홍콩 외에도 타이완에 3억달러, 싱가포르에 1억2천만달러를 들여 데이터센터를 지으려 했다. 설립 취소된 홍콩 데이터센터 건이 나머지 2곳의 계획에 영향을 주진 않을 전망이다.

미국 지디넷은 그간 구글이 홍콩 지역 전반에 주권을 행사하는 중국 정부와 검색 결과 검열이나 해킹 등에 관련된 사업적 간섭으로 시비해 왔지만 홍콩에 대해 투자를 지속할 계획이라며 홍콩지사와 홍콩중문대학교간 파트너십을 언급하기도 했다고 지적했다.

사실 확장 부지가 모자라다는 구글의 해명은 석연찮은 구석도 있다. 경쟁사 애플이 오는 2015년 가동을 목표로 홍콩에 초대형 데이터센터를 짓고 있던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이다.

 

원문 : ZDNet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31211090558)

Post Author: TORTUGA

궁금하신 점은 새로 개편한 홈페이지의 QnA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http://www.hardcopyworld.com/gnuboard5/bbs/board.php?bo_table=qna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